유네스코가 말하는 여성과 ICT (1)

시리(Siri)가 왜 얼굴을 붉혀야 하나요? | 살다 보면 가끔 아무런 의심 없이 당연하게 받아들여 왔던 것들이 당연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줄 때가 있다. 개인적으로 어렸을 때 엄마도 엄마가 있다는 사실에 꽤 충격을 받았던 기억이 아직도 선명하고(할머니는 그냥 할머니인 줄 알았다), 앞구르기 하면서 봐도 평지만 펼쳐져 있는 지구가 둥글다는 사실을 초등학교에서 처음 배웠을 때도 충격적이었다(그렇다
— 사이트 계속 읽기: brunch.co.kr/@unescokor/1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